는 실패!   몇 달 동안 그냥 놔뒀더니 방전이 됐다. 충전기에 꽂힌 상태에서는 녹화가 되는데, 케이블만 빼면 바로 꺼진다.   분해를 해봤는데, 사실 사진처럼 다 할 필요는 없고, 케이블 꽂는Read More →

팟캐스트 과학하고 앉아있네의 월 2만원짜리 멤버쉽에 가입하면 이런 천체망원경을 준다. 근데 이거 받고 탈퇴하면 어쩌려는거지? ㄷㄷㄷ       일단 뭔가 많이 달려있는 쪽을, 보고 싶은 곳이 있는 방향으로 돌린다.Read More →

전 주인이 놓고간 소파. 가운데 부분이 찢어져서 꼬메줬는데, 하필 정 가운데라서 다시 찢어지기 시작한다. 가죽 조각과 접착제를 구해서 붙여볼 생각에 이리저리 찾아보니 생각보다 비싸다…. 게다가 의외로 내가 원하는 사이즈인 30cmRead More →

여름이 끝나가는데, 갑자기 집에 모기가 많이 들어왔다. 아무리 생각해도 모기가 들어올만한 곳이 없는데 도대체 어디로 들어오나 싶어서 창문을 살펴봤다.   이렇게 창문을 열어놓으면         아래에 이런 틈이Read More →

지하철을 타고 처음으로 광명 이케아에 갔다.   내부를 돌면서 구경 다 하고 사려고 했던 암막커튼을 구매했다.   거실과 침실용 커튼 2개, 커튼 봉 2개, 브라켓 6개, 커튼 접착 테이프  Read More →

왼쪽 파란 장갑은 내가 쿠팡에서 구입. 오른쪽 털빗은 고양이 주인이 빌려줌.   어디선가 털장갑으로 빗은 뒤에 엄청난 털이 나오는 영상을 보고 혹해서 사서 2주 정도 사용했다. 생각보다 얼마 안나와서 그냥Read More →

약 8년 전에 옥탑으로 이사가면서 표준 자취방 냉장고인 대우 FR-B153 냉장고 를 샀다. 옥탑의 가혹한 환경에서도 잘 버텨줬고, 굳이 필요한가 싶어서 작년에 이사할 때도 그대로 가지고 왔다. 근데 옥탑이라서 옆면이 뜨거운 줄Read More →

우연히 돼지털 목욕솔 사용기를 봤다. 사용기의 저 제품은 품절이지만, 같은 판매자의 다른 제품을 샀다. 구입날짜는 3월 2일.   비누 묻혀서 등을 밀어보니 때타올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의 시원함이 느껴졌다. 분리형이라Read More →